알뜰한 영화, 드라마 정보

일본 애니 추천, 하울의 움직이는 성(2004년) - 지브리 애니메이션 본문

영화정보/아시아

일본 애니 추천, 하울의 움직이는 성(2004년) - 지브리 애니메이션

알아두면 쓸모있는 런투 2018.08.22 00:05

'하울의 움직이는 성'은 '미야자키 하야오'의 2004년 작품으로, 지브리 스튜디오에서 제작되었습니다.

19세기 말, 마법과 과학이 공존하고 있는 유럽의 마을 앵거리를 무대로 삼아, 마녀의 저주로 인해 90세 노인이 된 18세 소녀 소피를 통해 진정한 인생과 사랑의 의미를 전하는 애니메이션입니다.




18세 소녀 주인공 '소피'는 돌아가신 아버지의 모자 가게를 계승하여 모자를 만들고 있지만, 정작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하지 못한채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제과점에서 일하고 있는 동생을 만나러 가게 되고, 골목길에서 불량 군인들을 만나 곤란한 상황에 직면합니다.

이 순간 마법사 '하울'이 나타나 소피를 구해주고, 소피는 하늘을 걷는 신기한 체험을 하게 됩니다.



  



이 모습을 보고 질투심에 눈이 먼 '황무지 마녀'는 소피를 9세 노파로 만듭니다.




소피는 저주를 풀기 위해서 하울을 찾아가게 되고, 자신처럼 마법에 걸린 허수아비 '카브'의 도움으로 하울의 성에 들어갑니다.

그녀는 하울의 성에서 각양각색의 도시와 연결된 마법의 문을 경험합니다.

소피는 하울의 성 내에서 청소부로 일하면서 성을 움직이는 불의 악마 '캘시퍼'와 하울의 제자 '미라클', 하울과 함께 살게 도비니다.




어느날 소피는 하울의 목욕탕을 청소하면서 주술이 담긴 선반을 만지게 되고, 실수로 하울의 머리를 이상한 색으로 염색하게 됩니다.

이로 인해 하울은 아름답지 않으면 살아갈 의미가 없어라며 좌절하게 됩니다.

이런 하울에게 소피는 '나는 한번도 예뻤던 적이 없었다'라며 소리칩니다.

소피는 성밖에 나가 빗속에서 울게 되면서, 자신의 외모에 대한 자괴감과 슬픔을 하울에게 드러냅니다.




전쟁이 발발하게 되면서 왕실에서 하울과 황무지 마녀에게 도움을 요청하고, 하울은 소피에게 자신의 엄마를 행세하면서 왕실 마법사 '설리만'을 찾아가 자신이 참전하지 못한다고 전해달라고 합니다.




소피는 하울 대신 왕실에 가서 설리만의 공격을 받게 되고, 꿈속에서 악마로 변한 하울에게 자신이 도와주겠으며, 그를 사랑한다고 고백합니다.

설리만의 마법으로 본래의 모습인 노파로 돌아온 황무지 마녀도 그들과 함께 살게 됩니다.





전쟁이 절정에 이르면서 설리만이 숨겨진 하울의 성을 찾으려 하고, 겁쟁이였던 하울은 소피를 위해 전쟁터에 나갑니다.

또한 소피도 하울을 살리기 위해 하울의 성을 무너뜨리게 됩니다.




소피는 전쟁에서 고통받으며 자신의 모습을 잃어가는 하울을 구하기 위해 그의 과거로 들어갑니다.

하울의 과거에서 예전 하늘에서 떨어지며 죽어가던 별 캘시퍼와 거래를 하는 하울의 모습을 보게 됩니다.

하울이 강한 힘을 얻기 위해 캘시퍼에게 자신의 심장을 주어 살리고, 그 대가로 강한 마력을 부여받게끔 계약하는 장면을 목격합니다.




이 것은 캘시퍼와 하울에게 걸린 저주이며, 소피는 전장에서 생긴 부상과 악마와의 계약으로 죽어가는 하울에게 캘시퍼(심장)을 주어 그를 소생시킵니다.




소피의 헌신으로 하울과 캘시퍼는 모두 살아나고, 카브도 소피의 키스로 저주가 풀려 이웃나라 왕자인 본래 모습을 찾게 됩니다.





카브는 전쟁을 끝내겠다며 자신의 나라로 떠나고, 마법사 설리만도 전쟁을 끝내기로 결정합니다.

소피와 하울은 사랑을 확인하고 움직이는 성과 함께 먼 곳으로 날아갑니다.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하울의 움직이는 성'은 '다이애나 윈 존스'의 동명소설을 원작으로 합니다.

성이 움직이고, 어린 소녀가 갑자기 노파가 된다는 설정이 흥미롭습니다.




원작과의 차이점은 소설의 배경인 영국 뿐만아니라 프랑스(콜마르), 스위스, 동유럽을 뒤섞어서 새로운 국적의 공간을 탄생시켰다는 점입니다.




또한 아름다움을 최고로 생각하지만 화려한 외모와는 다르게 소피만을 사랑함으로써, 바람둥이로 나오는 원작 소설의 하울과 다르다는 점입니다.

가장 큰 차이는 소피의 외모가 노파에서 변함없는 원작과는 달리 영화에서는 소피의 감정에 따라 나이가 변하다가 이후 점점 젊어짐으로써 소피의 내면 변화에 포커스에 맞추었다는 점입니다.


성의 외관이 기계와 새의 다리를 혼합한 점은 신기합니다.

'바람계곡의 나우시카'에서도 비행기와 새를 혼합한 플랍터'라는 것을 만들었고, '붉은돼지'에서는 비행기와 배를 결합하는 등의 시도를 해왔습니다.

캐릭터의 다양한 성격이 표현된다는 점에서 미야자키 하야오의 연출력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울의 움직이는 성은 지브리 애니메이션 중 가장 보고싶은 작품으로 손꼽힙니다.

원작이 로맨스에 중심이 맞춰졌다면, 영화는 판타지적인 요소를 많이 가미하여, 상상력을 자극합니다.


저도 미야자키 하야오의 작품에서 자연친화적, 동양신화, 일본신화 등의 요소를 많이 보았다면, 하울의 움직이는 성에서는 철저하게 판타지적인 상상력을 중심으로 감상하였습니다.

너무도 유명한 작품이지만, 많은 분들이 이 작품을 통해서 상상의 나래를 많이 펼쳤으면 좋겠습니다.



소개를 마치겠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